[메인뉴스 류담 기자] 한승윤이 탄생시킨 첫 번째 세계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한승윤은 오늘(15일) 오후 6시 전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 자신의 첫 솔로 미니앨범 'Lovender'를 발매한다. 

미니앨범 'Lovender'는 한승윤만의 음악적 색깔과 싱어송라이터로서의 능력을 보여주는 다양한 장르의 곡들로 꽉 채워진 웰메이드 작품이다. 특히 자신의 이름을 내건 첫 미니앨범인 만큼, 한승윤의 정성이 앨범 곳곳에 진하게 녹아 들어있다.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 곡 'Lovender'는 사랑이 끝났음을 애써 외면하며 이별을 거부하는 남자의 마음을 묵직하고 몽환적인 밴드 사운드로 풀어낸 모던 록 발라드 넘버다. 크러쉬, 트와이스, 레드벨벳, 엑소 등 수많은 아티스트들과 작업을 진행한 프로듀싱팀 아트매틱(ARTMATIC)이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이밖에도 팬들과 함께한 순간을 담아낸 인트로곡 'In This Moment', 단단한 힙합 드럼과 신스 팝 느낌이 어우러진 퓨전 록 'Moon Driver', 한승윤의 치명적인 보이스를 느낄 수 있는 'Problem', 브리티시 록 발라드 'Whatever You Want', 루나플라이의 원곡을 어쿠스틱 솔로곡으로 재해석한 '얼마나 좋을까' 등 특별한 여섯 트랙이 'Lovender'를 가득 채웠다.

특히 한승윤은 'Lovender'를 통해 한층 성숙한 음악적 역량을 드러내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Whatever You Want', '얼마나 좋을까' 등 다수 수록곡의 작곡 및 작사에 이름을 올렸으며, 앨범의 공동 프로듀서로도 참여해 아티스트의 면모를 뽐냈다.

이뿐만이 아니다. 'Lovender'의 뮤직비디오도 팬들의 설렘 지수를 한껏 끌어올리고 있기 때문.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선 김민석과 서지수가 등장해 아련한 감성을 선사했다. 이에 뮤직비디오 본편에 녹아들 '한승윤표 이별 이야기'에 리스너들의 특별한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한편 한승윤은 지난 2021년 종영한 '싱어게인' 시즌 1에 출연해 뛰어난 실력과 훈훈한 외모로 눈도장을 찍은 아티스트다. 또한 드라마 '경찰수업',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의 OST에 참여하며 다채로운 음악 스펙트럼을 자랑했다. 

한편, 한승윤의 첫 번째 미니앨범 'Lovender'는 오늘(15일) 6시부터 전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 메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